쫄깃한 오징어와 삼겹살의 만남

오삼불고기 





재료: 오징어 2마리, 삼겹살 400g, 양파, 대파, 고추, 양배추, 당근 

양념: 고추장 2T, 고춧가루 2T, 간장 1T, 매실청 1T, 다진 마늘 1T, 맛술 1T, 생강가루 1t, 후추

  
참기름 1T 


먼저 양파, 양배추, 당근, 고추를 썰어주세요.
양파와 양배추는 길쭉하게 
당근은 반원으로 썰어줍니다.



삼겹살도 먹기 좋게 잘라두었어요.



오징어는 두 마리를 사용했는데
다리 부분을 사용 안 했어요.
오징어 몸통만 2개 썼습니다. 
역시 먹기 좋게끔 썰어주세요.



그리고 대파는 제일 먼저 볶고 
나중에 완성된 오삼불고기 위에 올려줄 거니 넉넉하게 썰어주세요.



고추장 2T, 고춧가루 2T, 간장 1T, 매실청 1T, 다진 마늘 1T, 맛술 1T, 생강가루 1t, 후추 

참기름을 제외한 재료들을 넣어 양념을 만들어둡니다.

참기름은 나중에 따로 넣어줄 거예요.



기름 두른 팬에 대파를 넣어 볶아주세요.



대파향이 올라오면



삼겹살을 넣고요.



대충 익어갈 때쯤



채소들을 넣습니다.
양파, 양배추, 당근, 고추



섞으면서 볶아주세요.



만들어둔 양념 넣고

 


오징어 넣고



볶습니다.



볶다 보면 채소에서 수분이 나오는데 
여기서 조금 더 볶아주세요.



국물이 조금 졸아야 해요.
그래야 맛이 잘 스며들어요.
여기서 참기름 1T 넣어 센 불에 휙휙 볶아주세요.



이 정도 되면 불을 끄시면 됩니다.
국물이 아예 없는 상태가 아니고 밑바닥에 깔려있어요!
아주 팍 졸이면 안 돼요!



접시에 담아 아까 잘라둔 파 송송 뿌려줍니다.



완성!


삼겹살과 오징어를 푸짐하게 집어서 한 입에 쏙!



밥이랑 슥슥 비벼서 먹으면 밥도둑이 따로 없는 
오삼불고기! 매콤 달콤한 양념과 쫄깃쫄깃 오징어, 그리고 말이 필요 없는 삼겹살!



참,
대파 대신 통깨를 솔솔 뿌려주어도 좋아요.



다시 돼지고기와 오징어, 그리고 양배추까지 푸짐하게 
한 젓가락에 집어서 한 입에 쏙!
쫄깃쫄깃한 오징어가 너무 맛있어서 오징어만 쏙쏙 골라 먹기도 했어요.
오징어는 익히면 크기가 줄어드니 큼직큼직하게 썰어주시는 게 좋습니다.

감사합니다.

/오징어볶음
/오삼불고기
/오징어삼겹볶음




매콤달콤 맛있는 밥도둑 오삼불고기 만들기 squid pork belly Bulgogi (korean food) -SUNA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부드럽고 달콤한 


에그타르트 



반죽: 박력분 150g, 버터 110g, 차가운 물 60g, 소금 5g, 설탕 6g 

필링: 노른자 4개, 생크림 150g, 우유 180g, 설탕 100g, 바닐라 익스트렉 3g




박력분 체 쳐 넣고 깍둑 썰어둔 버터와 소금,설탕을 넣습니다.



 스크래퍼로 쪼개가며 반죽합니다.



가루가 촉촉해지고 부슬부슬 한 느낌이 들면



찬물을 넣고 



주걱이나 



손으로 뭉쳐주세요.



이렇게 한 덩어리가 되면 



비닐이나 랩에 싸서 냉장고에 넣어둡니다.(1시간)
반죽은 꼼꼼히 할 필요 없이 대충 한 덩어리가 되면 그만하셔도 됩니다.



노른자는 부드럽게 풀어놓습니다.



우유, 생크림, 설탕을 냄비에 넣고

가장자리가 보글거리면 불을 끄고 살짝 식혀둡니다.



풀어둔 노른자와 바닐라 익스트렉을 넣어 섞어주세요.



냉장고에서 꺼낸 반죽을 밀어서 틀에 맞게 나누고 팬닝합니다.
-덧가루 뿌리고 밀어주세요!



포크로 바닥에 구멍 뽕뽕 뚫고



만들어둔 필링을 70~80% 정도 채워 



180도로 예열된 오븐에서 40~45분 구워줍니다.
[저는 필링을 너무 많이 넣은 거예요. 70~80% 정도만 넣어도 충분해요.]



이렇게 부풀어 오르는데요.
걱정하지 마세요. 꺼내면 바로 가라앉아요.



언제나 그렇듯 상태를 보며 조절해주세요.
탄부분이 많았으면 좋겠다 싶으면 조금 더 구워주세요.
지켜보면서 구워야 한다는 거 잊지 마세요!



저는 조금 더 구워서 색을 냈어요.
따뜻할 때 먹어도 맛있으니 굳이 식힐 필요는 없어요.



영롱한 에그타르트 완성!
저는 에그타르트는 이렇게 탄부분이 있어줘야 한다고 생각해요!
더 맛있어 보이는 효과!



페이스트리처럼 겹겹을 원하시면 반죽을 접어서 밀고 접어서 밀고를 반복해보세요.
더 바삭한 식감을 줄 거예요.



필링의 부드러움이 사진으로도 느껴지시나요? 



뜨거운 커피와 에그타르트는 변하지 않는 공식 같은 것...



부드럽고 달콤한 에그타르트를 우선 한입 드시고
뜨겁고 살짝 쓴 커피를 한 모금 해보세요.
만들길 잘했구나.. 하는 생각이 나실 거예요.



저는 반죽을 조금 두껍게 밀어서

반죽 부분의 씹히는 맛을 더 느껴지게끔 만들었어요.
이건 취향의 차이니 두꺼운 게 좋으시면 두껍게
얇은 게 좋다면 얇게... 하시는 게 좋겠어요.



입에서 살살 녹아내리는 에그타르트 



만들기는 번거 로워 보이지만 막상 만들고 나면 
잘 만들었다! 싶으실 거예요.



부드럽고 달콤한 에그타르트 레시피였습니다.

감사합니다.





/에그타르트

/Egg tart
/베이킹






부드러운 에그타르트 만들기 Egg tart recipe エッグタルト-SUNA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1. Favicon of http://blog.lkkkorea.com BlogIcon 소스킹 2017.02.22 14:08 신고

    영상 레시피 정말 시간가는 줄 모르고 계속 봤어요
    요리 영상을 보고있으면 왠지 모를 마음의 평온이....
    마지막에 반 갈라서 보여주실때 저도 모르게 침 꼴깍 했어요 :)
    눈으로 봐도 부드러운게 마구마구 느껴지는데, 실제로 먹으면 얼마나 행복할까요...

    • Favicon of http://aby73.tistory.com BlogIcon SUNA* 2017.02.22 19:14 신고

      감사합니다! 실물처럼 보이게하려고 노력했어요ㅜㅜ 맛까지 느껴지게할수있으면 참 좋을텐데... 댓글 정말 감사합니다. 큰힘이 되네요!


슈크림라떼 아이스 톨 사이즈

고소한 슈크림과 부드러운 라떼...
이 조합... 굿!
처음한모금 했을땐 일반적인 라떼랑 뭐가 다르지 싶다가도
슈크림휘핑과 휙휙 섞어먹으니 이맛이 진짜구나 하는 그런 느낌 
너무 맛있어서 순식간에 먹어버린 슈크림라떼...ㅠ.ㅠ
그란데 사이즈로 먹을껄 후회했어요.
왠지 따뜻한건 더 맛있을것같아요.
따뜻한 라떼에 슈크림휘핑이 녹아들면 더 맛있을듯! 



캐모마일 애플티 아이스 톨사이즈 
밖이 너무 추워서 따뜻한거 먹으려다가 들어온 카페가 은근 따뜻해서 그냥 아이스로 시켰는데
따뜻한걸로 먹을걸 그랬나봐요. 맛이 밍숭맹숭하더라고요.
충분히 우려내고 먹었는데도 그냥 저냥... 



이건 꼭 먹어야한다!
애플 시나몬 치즈케이크!
저는 스타벅스에서 블루베리 치즈케이크를 제일 좋아했는데요.
이렇게 최애가 바뀝니다!



진~한 크림치즈와 크럼블 토핑이 예술적인 케이크



사과가 진짜 큼직큼직하게 많이 들어있었어요.

아삭하고 상큼한게 진짜 맛나더라고요.



고소하고 달콤하고...
거기에 진한 크림치즈까지 더하니 계속 먹고싶은 맛이었어요.



거기에 케이크 바닥은 쿠키도우인것 같더라고요.

진짜 너무 맛있어서 계속 계속 팔아주면 좋겠는 
애플 시나몬 치즈케이크 
쓰면서 또 먹고싶다ㅠ.ㅠ



음료는 별쿠로 먹은 아이스 시그니처 초코 커스텀한 음료입니다.
헤이즐넛 시럽이랑 에스프레소 휘핑 추가해서 먹었어요.

이번 스타벅스 메뉴 슈크림라떼랑 애플시나몬치즈케이크 완전 강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딸기신메뉴가 나왔다고해서 얼른 달려가서 사왔어요
저번과 마찬가지로 위메프에서 특가를 하더라고요.

'도넛 4종은 딸기 링 도넛에 요거트 크림과 생딸기를 토핑한 '리치 딸기 도넛(1800원)'과 
글레이즈드 링 도넛에 상큼한 딸기캔디 아이싱을 입힌 후 요거트 크림과 생 딸기를 토핑한 '딸기 캔디 도넛(1800원)', 
진한 딸기필링을 넣은 도넛에 요거트 아이싱과 크림을 입힌 후 생 딸기와 그릭 요거트 볼을 토핑한 '딸기 요거트 도넛(2000원)', 
도넛에 찰떡과 생 딸기, 팥앙금을 넣어 쫄깃한 식감이 돋보이는 '딸기 찰떡 도넛(2200원)'이다.'


위메프에서 딸기찰떡도넛을 제외한 3종과(2개씩 6개) 오리지널 글레이즈드 6개를 9900원에 살수있었어요.
지금 그 리얼스트로베리 더즌 딜은 안파는것 같아요.ㅠㅠ



저는 딸기찰떡도넛까지 사서 왔어요.



짠~
옆에 햄버거같은 도넛은 딸기찰떡도넛인데요.
실물은 사진이랑 달라서 조금 실망했어요.
열어보자마자 뭐지 햄버거인가? 했어요ㅠ.ㅠ



딸기 요거트 도넛이에요. 위에 딸기와 요거트크림, 그리고 요거트볼이 있어요.
저는 그냥 화이트초코맛이라 초코볼인줄 알았는데... 요거트볼이라고 하네요.



반을 갈라보면 이렇게
잼이 주르륵 흘러요.
사진 찍으면서 완전... 먹고싶어 죽는줄... 



이건 꼭 먹어야한다고 생각해요.
다른건 몰라도 이건 진짜 맛있어서 계속 생각나더라고요.



딸기아이싱과 요거트크림이 토핑되어있는 딸기 캔디 도넛입니다.



가운데에는 딸기를 붙여놓기위한 크림이 있고요.
그위에 싱싱한 딸기가 올라가있어요.
뭔가 뿌려지고 코팅된 딸기가 아니라 그냥 생딸기에요.
참고하셔요.



분홍분홍한 리치 딸기 도넛
생긴거 참 예쁘죠.
생딸기위에 눈처럼 내려진 화이트초콜렛도 있고요.



이것도 역시 별다른건 없네요.

리치 딸기 도넛과 딸기 캔디 도넛의 맛이 비슷해요.
두개 다 꼭 먹어야한다! 이런건 없고
둘중 하나만 먹어봐도 다른 도넛의 맛이 유추가능하달까요.



햄버거같은 딸기 찰떡 도넛입니다.



안에 딸기와 찰떡과 팥앙금이 아주 살짝 보이네요.



뚜껑(?)을 열어보니 이렇게 슬라이스된 딸기와 찰떡, 팥앙금이 넉넉하게 있어요.



보세요.. 진짜 햄버거같죠?
빵이 그냥 햄버거빵같은



아무튼 먹어보니 팥앙금,찰떡, 딸기의 조화과 제법 좋아서
의외네.. 했어요. 맛없을줄 알았거든요.



맛은 딸기요거트도넛이 최고로 맛있고
그 다음으로 딸기 찰떡 도넛,
그리고 나머지는 쏘쏘...

아! 그리고 딸기가 전부 생딸기라서
산 날 즉시 먹는게 좋다고 하네요.
양이 좀 많아서 다 못먹고 한 3~4일 정도 
찔끔찔끔 먹고 
뒀었는데 딸기가 상해서 몇개는 버려버렸어요. 아까워라...ㅠㅠ 
꼭 산날 전부 먹는걸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달콤한 맛과 바삭한 식감, 
거기에 향긋한 코코넛 향까지...

코코넛 로쉐



재료: 계란 흰자 80g, 코코넛 가루 30g, 코코넛 롱 85g, 설탕 50g



흰자를 거품 살짝 올라올 정도로 풀어주고 



설탕 넣어 한 번 더 섞어줍니다.



그리고 코코넛 가루를 넣어 대충 섞어놓고



코코넛 롱을 넣어  코코넛 롱이 으스러지지 않도록 조심스럽게 섞어줍니다.



스푼으로 가볍게 떠서 팬닝합니다.



180도로 예열된 오븐에서 10~15분 구워줍니다.



그럼 완성!
정말 간단하죠?


윗면이 노릇노릇해지면 꺼내시면 됩니다.
윗면이 이렇게 노르스름해지면 
금방 타버리니 지켜보면서 얼른 꺼내주세요.



동글동글 귀여운 코코넛 로쉐



오븐에서 구워지는 동안 풍겨 나오는 
향긋한 코코넛 향으로 더욱 군침 돌게 한답니다.



차와 우유, 커피...
안 어울리는 음료가 없어요.
저는 뜨거운 차와 함께 먹었는데요.
차가 우려지는 동안 달콤한 코코넛 로쉐를 한입 두입, 베어먹고
뜨거운 차를 한 모금 하니 맛이 더욱 달콤하게 느껴지는 것 같았어요.



만드는 방법도 아주 간단한
하지만 너무나도 맛있는 
코코넛 로쉐,


동글동글 귀여운 모양과  
한 입에 쏙 들어가는 앙증맞은 크기로 
먹기도 편하답니다. 





입안에서 퍼지는 코코넛 향과

달콤하게 씹히는 코코넛 롱...



향긋한 코코넛 향이 물씬 풍겨나는 달콤한 코코넛 로쉐. 
그 달달한 맛과 풍겨 나오는 향에 홀딱 반하게 될 거예요! 


감사합니다.


/코코넛 로쉐
/코코넛마카룬



달콤한 코코넛로쉐 만들기 Coconut Rocher (coconut macaroons) ココナッツマカロン -SUNA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상큼함 폭발! 비주얼 폭발!

바크 초콜릿 



화이트 초콜릿 200g, 견과류 50g, 동결 과일 12g 

저는 피스타치오와 동결 딸기만 사용했어요.
동결 딸기는 마트에서 구매했습니다.
집에 건조기 있으신 분들은 과일을 건조해서 사용하셔도 좋아요.



동결 과일 칩 반은 작게 잘라주고
남은 반은 그대로 사용합니다.



화이트초콜릿은 중탕으로 녹여주세요.



덩어리진 거 없이 부드럽게 풀어주세요.



50g의 견과류 중 반을 넣고요.



잘라둔 딸기칩을 넣어요.



그리고 섞어주세요.



평평한 곳에 랩을 깔고 



초콜릿을 부어주세요. 
그리고 주걱이나 스푼으로 고르게 만들어주세요.



[저는 딱 네모나게 자르고 싶어서 네모난 틀을 사용했지만
모양 상관없이 하고 싶다면 랩만 깔아두고 그대로 굳혀도 상관없어요.
그렇지만 냉장고에서 굳혀야 하니 이동 가능한 것 위에 랩을 깔아두고 초콜릿을 놓아두셔야 합니다.]



그리고 그 위에 남은 견과류와 딸기칩을 올려주세요.



딸기칩은 한가지 모양만 나오게 하는 것보다
이렇게 겉모양, 속 모양이 나오게끔 해주세요.

그리고 냉장고에 넣어서 굳혀주세요.
저는 한 3시간 넣어둔 듯.



다 굳은 초콜릿은 꺼내서 



랩을 제거하고요.



칼로 잘라주세요.

저는 너무 힘을 줬는지 하나가 반으로 갈라져버렸어요.



이렇게 6조각 나왔어요.



화이트초콜릿, 피스타치오, 딸기칩 
이렇게 세 가지만 썼는데도 색감이 너무 예쁘죠?
잘 안 잘릴 거라고 생각하고 힘을 제법 줘서 잘랐는데 
너무 잘 잘리고 잘 부서지더라고요.
힘 조절이 조금 필요할 것 같아요.



갈라진 초콜릿도 예쁜 것 보니
네모나게 만들지 않고 아무렇게나 굳혀도 멋스럽고 예쁠 것 같아요.



달콤함, 상큼함 그리고 비주얼까지 폭발 

거기다 동결 딸기 칩에서 나는 상큼한 딸기향까지 완벽한 발렌타인데이 초콜릿이네요.



남은 초콜릿은 포장을 합니다.

저는 간단하게 비닐에 마 끈 준비했어요.


한 조각씩 넣고 마 끈으로 살짝 묶어주었습니다.



초콜릿이 워낙 예쁘니 별다른 포장은 필요가 없어요.

다 포장하고 생각한 건데
작게 잘라서 파베 초콜릿을 포장하는 것처럼 
투명 컵에 툭툭 잘라 넣거나 
초콜릿 포장상자에 맞게 잘라 넣어도 예쁠 것 같아요.



상큼함이 묻어 나오는 바크 초콜릿

맛과 비주얼이 더블! 
상큼하고 달콤한 과일 초콜릿으로 
이번 발렌타인데이를 함께 해보세요!

감사합니다.

/발렌타인데이
/과일초콜릿
/바크초콜릿 


발렌타인데이 바크초콜릿(과일초콜릿) 만들기 fruit chocolate, bark chocolate -SUNA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쫀득쫀득 매콤 달콤 

두부강정




두부 1모 (400g), 후추, 소금  

양념: 고추장 1.5T, 케첩 4T, 올리고당 3T, 간장 1T, 다진 마늘 1T 



두부는 네모나게 자르고 키친타월 위에 올려두어 후추와 소금을 뿌려주고 물기를 제거합니다.



물기 제거하는 동안

고추장 1.5T, 케첩 4T, 올리고당 3T, 간장 1T, 다진 마늘 1T를 넣고 양념을 만들어주세요.



비닐에 전분가루 넣고



물기 제거한 두부 넣고



살살 뒤집어주며 흔들면 두부에 전분가루가 골고루 잘 입혀집니다.



팬에 기름 두르고 두부를 튀겨주세요.



노릇노릇 잘 튀겨졌으면



건져내고



팬에 만들어둔 소스 넣어 가열합니다.
가장자리가 끓어오르면



튀긴 두부 넣고



뒤적뒤적 
양념이 골고루 잘 입혀지게 섞어주세요.



접시에 담아내고



땅콩 솔솔 뿌려주었어요.
통깨를 뿌려도 좋아요.



쫀득쫀득 부드러운 두부와 

매콤, 달콤한 소스로 맛을 낸 두부강정 완성!



소스에 땅콩을 넣어서 같이 볶아줘도 맛있고 

저처럼 이렇게 뿌려서 완성해도 좋고요.
뭐든 맛있어요.



케첩을 많이 넣어서 새콤달콤하니

조금 더 매콤한 게 좋다면 양념의 간을 보고 고추장의 양을 조절하는 게 좋겠어요.



두부의 부드러움과 쫀득한 식감이 살아있고 

매콤달콤 소스로 인해 더욱 맛있는 
두부강정 레시피였습니다.

감사합니다.


/두부강정
/두부요리



쫀득쫀득 두부강정 만들기 fried tofu with sweet spicy sauce -SUNA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1. Favicon of http://blog.lkkkorea.com BlogIcon 소스킹 2017.02.08 18:37 신고

    쫄깃한 두부 강정 너무 좋아해요!
    물기많은 두부를 비닐봉지를 이용해서 전분가루 입히면 정말 좋겠네요!
    왜 저는 저런 생각을 못해서 매번 고생했을까요ㅠㅠ

    • Favicon of http://aby73.tistory.com BlogIcon SUNA* 2017.02.10 22:32 신고

      맞아요. 그 쫀득한 식감때문에 자꾸 집어먹게되더라고요. ㅎㅎㅎ
      댓글 감사합니당


발렌타인데이

부드럽고 촉촉, 달콤한 

초코케이크



재료: 박력분 150g, 계란 2개, 코코아 파우더 30g, 버터 110g, 설탕 100g, 베이킹파우더 3g, 우유 50g 

가나슈: 다크 커버춰 80g, 생크림 80g

버터와 계란, 우유는 상온에 두었다가 사용합니다. 
박력분, 코코아 파우더는 미리 체 쳐 둡니다. 
써진 재료 외에 틀에 바를 녹인 버터가 조금 필요합니다.

-구겔호프틀 16cm * 8.5cm 1개  



버터를 풀어주세요.



그리고 설탕을 넣어 다시 섞고 



계란 2개를 넣어 부드럽게 풀어주세요.



박력분과 베이킹파우더, 코코아 파우더를 체쳐넣고 



주걱으로 대충 섞은 다음,



우유를 넣고



반죽 마무리합니다.



틀에 녹인 버터 칠하고 
반죽을 담아주세요.
짤 주머니나 스푼, 편한 걸로 하시면 됩니다.



포크로 윗면을 평평하게 정리해주세요.



180도로 예열된 오븐에서 30분 구워줍니다.



다 구워진 케이크는 꺼내서 잠깐 식히고 



틀에서 분리합니다.
버터 칠을 해둬서 쉽게 잘 빠져요. 



생크림과 초콜릿을 중탕으로 녹여서



짤 주머니에 담아주세요.



그리고 케이크 윗면에 뿌려주세요.



장식을 더 하고 싶으면 초콜릿이 굳기 전에 하셔야 합니다.

견과류나 아라잔같은 장식을 뿌려서 마무리해주세요.
저는 그냥 이대로 끝!
이 상태로 굳혀주면 완성!
날이 추워서 그런지 금방 굳더라고요. 



한 조각 잘라 접시에 담고



슈가파우더 솔솔 뿌려서 먹었어요.
눈이 내린 것 같이 예쁜게 먹기 아깝더라고요.ㅎㅎ



포크로 삭 갈라보니 
촉촉한 케이크의 단면이 보이네요.



달콤한 초콜릿을 듬뿍 뿌려 더욱 달콤한 향과 더욱 맛있어 보이는 케이크



우유도 좋지만 뜨거운 커피 한 잔이면 더욱 좋을 것 같아요.



발렌타인데이에 그냥 초콜릿도 좋지만 이렇게 케이크를 만들어보는 건 어떨까요?



달콤한게 먹고싶을때 
평범한 날, 특별한 날
간단하게 만들 수 있는 초코케이크




쉽게 만들어서 즐겨 보세요!


감사합니다.

/초코케이크
/발렌타인데이


완전 간단 초코케이크 simple chocolate cake recipe (Gugelhopf) チョコレートケーキ -SUNA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해피 발렌타인데이!


달콤 쌉싸름한

가나슈 타르트




타르트지: 박력분 150g, 버터 110g, 차가운 물 60g, 설탕 6g, 소금 3g  


가나슈: 다크커버춰 150g, 생크림 120g, 버터 50g

버터는 네모나게 잘라서 사용합니다. 
차가운 상태의 버터를 사용해요. 
박력분은 미리 체 쳐 둡니다.


타르트팬 3호. 지름 20cm * 높이 2cm 입니다.



볼에 박력분과 소금, 설탕을 담고 


네모나게 썰어둔 차가운 상태의 버터를 넣고 쪼개며 반죽합니다.



촉촉한 소보루의 느낌이 들면 



찬물을 넣고 대충 뭉친후 냉장고에 한 시간 넣어둡니다.




한 시간 후 덧가루를 뿌려 반죽을 밀대로 밀고



타르트 틀에 올리고 손으로 살짝살짝 눌러 자리를 잡고 밀대로 밀어

남은 반죽을 떼어내주세요.



그리고 포크로 바닥을 콕콕 찍어 주세요.



180도로 예열된 오븐에서 30~40분 구워주세요. 
상태를 봐가면서 노릇노릇해질때까지 구우시면 됩니다.




타르트가 구워지는 동안 가나슈를 만들어요.
생크림을 데워서 다크커버춰를 넣고 녹이고 버터를 넣어 녹입니다. 
부드럽게 뭉친 것 없이 풀어주세요.



구워져 나온 타르트는 한 김 식힌후에 틀에서 분리하고 



가나슈를 부어줍니다.
냉장고에서 최소 3시간 이상 굳혀주세요.




그리고 선택! 

1. 코코아 파우더를 뿌린다. 
2. 슈가파우더를 뿌린다. 
3. 그대로 즐긴다. 



저는 코코아 파우더를 듬뿍 뿌렸어요.  
아! 견과류를 토핑 해도 좋아요.



반죽과 가나슈가 조금씩 남기 때문에
작은 사이즈로도 만들 수가 있어요.



뜨거운 커피와 달콤한 가나슈 타르트



견과류를 뿌리실 거라면
가나슈가 굳기 전에 뿌려주셔야 합니다.



달콤한 가나슈와 쌉싸름한 코코아 파우더로 즐거운 발렌타인 데이를 맞이해보세요!


감사합니다.

/발렌타인데이
/초코타르트



발렌타인데이 달콤한 가나슈타르트 ganache tart recipe ガナッシュタルト-SUNA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스타벅스 카라멜 크럼블 모카, B.O.M. 샐러드 



완전 좋아하는 카라멜 드리즐에 초코 크럼블에 좋아하는 것 총집합체인 
카라멜 크럼블 모카!
얼마나 맛있을까 기대하며 먹어봤는데요.



역시 카라멜은 실망시키지 않잖아요?
넘나 맛있어서 눈물 흘릴뻔
솔트슈가가 마냥 달달하기만 한 이 음료의 맛을 더 맛있게 해주네요.
너무 달다 싶으면 솔트슈가의 짭짤함이 확 느껴져서 더 풍부한 맛을 느끼게 해주네요.
오트밀라떼랑 더불어 너무 맛있는 음료입니다!



그리고 이건 배고파서 한번 시켜본 샐러드인데요.


비트, 모짜렐라 치즈, 오렌지가 들어있어서 B.O.M. 샐러드라고 하네요.
가운데에 있는 드레싱은 레몬드레싱이에요.



한번 먹어볼까요?



비트와 치즈, 오렌지, 방울토마토 넣고요.



레몬드레싱을 뿌려서 먹어봅니다.





맛없습니다.

 돈 아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